도서출판 행복에너지, 최주섭 저자 ‘인생후반전 두려움 없이 서두름 없이’ 출판
상태바
도서출판 행복에너지, 최주섭 저자 ‘인생후반전 두려움 없이 서두름 없이’ 출판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08.08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생후반전 두려움 없이 서두름 없이 표지

 

[서울= 이지혜 기자] 도서출판 행복에너지(대표 권선복)는 최주섭 저자의 ‘인생후반전 두려움 없이 서두름 없이’를 출판했다.

과학과 의학의 발전으로 현 시대 인류의 수명은 급격히 늘어났다. 그런데 과연 그 속도에 발맞추어 노년을 맞이하는 이들의 심리적, 정신적 준비는 잘 되어 가고 있을까?

많은 사람들이 닥쳐오는 노년을 애써 무사안일한 마음으로 맞이하였다가 생각지 못한 감정의 격랑에 맞부딪쳐 혼란을 겪곤 한다. 남은 세월은 아직도 많은데, 그 세월을 무엇을 하며 보낼 것인가, 어떻게 살아야 잘 사는 인생인가에 대한 질문은 꼬리를 물고 쏟아져 나온다. 이에 관해 많은 책들이 주로 신체 건강이나 재산 관리, 여가나 인간관계에 관하여 조언을 하고 있다.

도서출판 행복에너지가 발행한 책 ‘인생후반전 두려움 없이 서두름 없이’는 외적인 요인보다 노후의 마음건강과 자아실현과 같은 내적 요인을 핵심 주제로 다루고 있다는 점에서 남다른 가치와 차별성이 있다.

‘중년기의 부인할 수 없는 신체적 변화’를 거치며, 마음 역시 자신을 되돌아봐 주길 바라며 자아의 문을 두드린다. 그렇다면 이때 마음이란 대체 무엇인가? 신체 건강이 아닌 ‘마음 건강’은 어떻게 챙길 수 있을까? 저자는 나이가 듦에 따라 우리 모두에게 생겨나는 자연스런 질문을 통해 차근차근 육체의 노화와 더불어 마음의 진화를 이루어 가는 방향을 자세히 설명한다.

사람들이 노후 준비에 대해 가지고 있는 막연한 허상을 버리고, 피상적인 대처를 넘어서 나이가 들어섬에 따라 자연스럽게 내적 변화를 받아들이고 성숙해지는 지혜가 필요함을 역설하는 저자는 퇴직 후 은퇴자의 심리부터, 곧이어 마주치게 되는 변화와 위험을 경고한다. 더 이상 노년기에 여가활동만으로 시간을 보내는 것은 어려우며, 일과 여가, 공부의 적절한 분배가 중요함을 이야기한다.

‘명상’의 장점과 올바른 명상법, ‘내려놓음’과 ‘알아차림’의 지혜, 사소한 ‘생활습관 교정’, ‘감사의 수행’, ‘과잉 분노’ 다스리기, ‘생활습관병’ 예방하기 등 저자가 인도하는 방안은 추상적인 것에 머무르지 않는, 우리가 늙어가며 부딪치는 감정의 파도에 바로 적용할 수 있는 구체적인 지침을 동반한다는 점에서 매우 실용적이다.

또한 인생 후반전에 돈에 의해 좌우되지 않고 내가 진정 원하는 ‘나만의 천직’을 찾아가는 과정을 기술하며, 진정한 행복을 향해 다가갈 수 있도록 스스로를 돌아보고 자아실현에 확신을 가질 수 있도록 친절히 가이드한다.

인생 제 2막을 어떻게 받아들이고 짜 나가느냐에 따라 삶의 질은 확연히 달라질 것이다. 재무적인 부분에 급급하기 전에 먼저 자신의 현재 마음 상태를 알아차리고 바른 영양분으로 채워 나간다면, 본말이 전도되어 허무함을 겪는 경험은 하지 않을 것이다.

저자는 퇴직 후의 공부와 체험을 바탕으로 모든 정성을 다하여 이 책을 만들었다. 혼란스러운 마음을 가다듬고, 진정한 인생의 황금기를 받아들이는 과정을 몸소 경험해 보자. 분명 훨씬 지혜롭게 제2의 삶을 나아가는 지혜와 힘을 얻게 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